그룹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측이 플레디스 인수합병 보도 입장

김총회 2020-01-13 (월) 09:00 5개월전 192  

3bfea929da782d327997f8c3ece886fb_1578873586_9809.gif
출처/ 그룹 방탄소년단

 

[오코리아뉴스=김총회기자] 그룹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가 13일 오전, 뉴이스트, 세븐틴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를 인수합병 했다는 보도에 입장을 전했다.

 

빅히트 엔터테인먼트(이하 빅히트) 관계자는 MK스포츠에 다양한 기회들에 대해 열려있으나 문의하신 내용은 결정된 바 없다고 일축했다.

 

2005년 설립된 빅히트는 그룹 방탄소년단,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이현이 소속되어 있고, 지난해 7월 걸그룹 여자친구의 소속사인 쏘스뮤직을 인수했다.

 

당시 방시혁 대표는 빅히트와 쏘스뮤직은 아티스트를 육성하고 관리하는 철학이 비슷해 힘을 합치게 되었다고 밝힌 바 있다.

 

여기에 같은 해 7월 민희진 전 SM엔터테인먼트 이사를 브랜드총괄(CBO)로 영입하고 레이블 확장과 사업 영역별 구조 개편을 추진 중이다.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그룹 뉴이스트, 세븐틴, 범주, 나나 등이 소속되어 있다.

 

<저작권자(c)오코리아뉴스,무단 전재-재배포 금지>